문학

큰곰자리 노래들 에마 브로디 저 | 김재성 역

출간일 2022.4.7
508쪽 | 130x188
979-11-6111-082-0
값 17,000원

도서 소개

1960년대 끝에서부터 1970년대까지의 포크록 씬에서 영감을 받은 에마 브로디의 데뷔작. 출간되자마자 수많은 언론의 조명을 받았고, ‘아마존 2021년 베스트 북’에 선정되었다.
미국 동부의 작은 섬 베일린 아일랜드. 그곳은 휴가철 성수기 특수로 한 해를 먹고 사는 관광지이자 매해 여름 열리는 포크 페스티벌로 대표되는 아름다운 섬이다. 1969년, 포크 페스트에 참석한 청중은 한 사람이 무대에 오르기를 열렬히 기다리고 있다. 포크가 사양길이라는 인식이 업계에 돌던 시기에 혜성 같은 데뷔로 장르의 부흥을 이룬 제시 리드. 하지만 그날 밤 그가 포크 페스트에 갑작스럽게 불참하자 아마추어 록 밴드 브레이커스가 그 자리를 대신하게 된다. 브레이커스의 리더이자 보컬인 제인 퀸은 관객의 야유를 압도하는 매혹적인 노래로 단번에 청중을 사로잡는다. 그러나 행운의 시작과 더불어 오랫동안 감추어온 불행이 모습을 드러낸다.
《큰곰자리 노래들》에는 1970년대 초 대중음악계의 폭발할 듯한 아드레날린과 시대를 풍미한 아이콘들, 전설이 될 가사가 맥동한다. 낭만적인 동경과 안타까움으로 독자들의 심장을 뛰게 하는 이 소설은 우리에게 수많은 여성 예술가들이 마주했던 질문을 던진다. “우리는 우리의 꿈을 위해 무엇을 기꺼이 희생할 것인가?”

저자 소개

에마 브로디
에마 브로디 Emma Brodie
10년간 도서출판 업계에서 일했으며 ‘리틀, 브라운’의 보레이셔스 임프린트에서 편집장을 지냈다. <허프포스트HuffPost>에 오랜 기간 기고해왔으며 캐터펄트 아카데미의 교수이기도 하다. 뉴욕 브루클린에서 남편, 그리고 프레디 머큐리라는 이름의 개와 산다.
김재성
김재성
서울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했고 현재 미국 캘리포니아에 거주하며 출판 기획 및 번역을 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밤에 우리 영혼은》 《가을》 《우상들과의 점심》 《불안한 낙원》 《신디 로퍼》 《쇼스타코비치는 어떻게 내 정신을 바꾸었는가》 《너는 너의 삶을 바꿔야 한다》 《나의 우울증을 떠나보내며》 등이 있다.

차례

.

목록